2018년 6월

276월7:00 pm10:00 pm여행으로 성장하는 여행 콘텐츠 기획자의 이야기 - 월간서른 X 패스트파이브[FIVE Talks]7:00 pm - 10:00 pm 패스트파이브 신논현

더보기

행사소개

월간서른 X 패스트파이브

 

여행으로 성장하는 여행 콘텐츠 기획자의 이야기

패파 멤버 10명을 초대합니다!

– 일시: 6/27(수) 저녁 7시~11시
ㅇ 7시~7시 30분 : 접수 및 네트워킹 (간단한 식사와 커피 제공)
ㅇ 7시 30분~8시 30분 : 최경희 이사 (트래블코드)
ㅇ 8시 30분~9시 30분 : Q&A
ㅇ 9시 30분~10시 00분 : 네트워킹 (수제맥주 제공)

– 모집 기간: 6/8(금)~6/25(월) (70명 선착순)

– 장소: 패스트파이브 신논현점 3층 라운지
ㅇ 주소: 서울 강남구 강남대로 464 (신논현역 5번출구 도보 30초)
ㅇ 찾아오는 길: http://naver.me/52qD9eq8

[세부 내용]
창업 그리고 여행. 요즘 가장 유행하는 단어들이 아닐까 싶습니다. 어찌보면 창업과 여행은 거리가 먼 단어가 아닐까 싶어요. 창업을 하면 여행갈 시간이 없을테고 여행을 다니면 창업할 시간이 없을테죠. 하지만 여행과 창업을 동시에 할 수 있다면 어떨까요? 그리고 그저 웃고 즐기기만 하는 여행이 아니라, 인사이트와 새로운 자극을 가득 담은 여행이라면?

퍼블리에서 오픈 당시 참여자 700명 이상, 펀딩 금액 3천만원을 기록하며 2017년 1월 당시 퍼블리 최다 참여자, 최대 펀딩금액을 기록한 컨텐츠 <퇴사준비생의 도쿄>. 그 안에는 여행에 청춘을 바치겠다고 다짐한 젊은이들의 열정이 담겨 있었습니다. 여행 컨텐츠 기획사 ‘트래블코드’. 6월 월간서른의 연사 최경희 이사는 남들이 다니고 트래블코드 창립 멤버 중 한명입니다. 그녀는 차원이 다른, 자신들만의 철학이 담긴, 새로운 형태의 여행을 준비해보고 싶었습니다. 여행을 업으로 삼고 나니 이전 보다 더욱 많은 것이 보입니다. 이제는 ‘여행’이라는 단어가 예전처럼 마냥 가볍고 즐겁지만은 않습니다. 하지만 사람들에게 이유가 있는 여행을 통해 새로운 경험을 나누고 축적시켜주고 싶습니다.

금융대기업을 그만두고 창업과 여행을 모두 선택한 그녀의 이야기를 들어봅니다.

‘월간 서른’은 2018년 1월 31일, 1회 모임을 시작하여 지금까지 총 5번의 모임을 진행했습니다. 2018년 한 해 동안 총 10회(7월, 12월 제외) 개최를 목표로 합니다.

‘월간 서른’ 자세히 보기 >> https://brunch.co.kr/magazine/monthly30
(월간 서른 브런치 매거진에 함께 글을 기고 해주실 분을 찾습니다. 메일 주세요. ^^ mfsaja@gmail.com)

행사시간

(수요일) 7:00 pm - 10:00 pm

장소

패스트파이브 신논현

서울특별시 강남구 역삼동 809

댓글 달기

상호명 : 패스트파이브 | 대표 : 박지웅, 김대일
©2018 FASTFIVE All rights reserved.

상호명 : 패스트파이브 | 대표 : 박지웅, 김대일

©2018 FASTFIVE All rights reserved.

X